연신내 우시장 정육식당


저렴한 소고기 맛집




소고기 먹고왔습니다.

무려 4만원 짜리로요.





비싼 고기 먹었다고 자랑하냐고요??

4명이서 배터지게 먹은 가격 입니다.




아 요새 이런 곳들 많이 보셨죠?

저도 물론 봤습니다.

하지만 그런 곳들과 고기릐 퀄리티에서 극명한 차이가 갈립니다.




생고기등의 고향 마장동 에서

매일 아침 공수해 오는 육질이 기대를 차고도 넘칩니다

제가 지금 괜히 흥분한 게 아니에요.





정육업계의 유통광에

우리가 눈치채지 못한 어떤 격변이라고

일어난 듯한 그곳





소개합니다. 우시장정육시장 입니다.






저녁을 먹기에는 조금 늦어버린시간, 이곳을 지나친 것은

실수이자 행운아니었을까 곱씹어 봅니다.





사방으로 뚫린 공간으로부터 맹렬한 기세로 풍겨나오는 고기냄새

그것에 무방비로 식용을 장악당한 우리는

주머니사정 생각 안 하고 홀린듯 이곳에 발을 들이고 만거죠.






마치 파리지옥을 방불케하는 이곳은 우리와 다르지 않은 사람들로

인산인해 였습니다. 자리가 다 차버릴 것 같은 조급함에

에라 모르겠다 일단 먹자가 되어버렸어요.





사실 반신반의 했어요. 소 한마리라는 표현보다 그보더 더 어처구니 없는 가격이

묘한 경계심을 불러일으키기에 딱 좋았습닏.

일단 시키고 모자르면 더 전법으로 주문을 넣었는데.





이런 한상이 나와버렸습니다. ㅋㅋㅋㅋㅋ

이 후의 추가주문은 엄두가 안 났구요.







그리고 주문하자마자 생고기를 썰어주는게 매력

언제 썰어내느냐는 고기육질에 굉장한 차이를 만들어내는 요소지만

손품이 많이 들어 시도조차 쉽지 않습니다 이또한 미스테리...





어쨋든, 고기익는 소리가 고막을 고문함과 동시에

우리의 마음처럼 한껏 부풀어 오른 계란찜이 또 서비스로 나왔습니다.

설렘은 고조되어 갔습니다.





하지만 고기익는 속도가 우리의 조급한 마음을 따라 오질 못했습니다

결국 맨 마지막으로 미뤄둔 차돌박이를 선두에 세워버리고 말았어요. ㅜㅜ






그리고 곧장 후회했습니다. 소 한마리 중 가장 맛있는 고기를

너무 빨리 먹어버린거죠. 급식에 나온 닭다리를 먼저 먹어치워버렸을 때

감점 그대로였습니다. 하지만 !!





어디보자..그게 혹시 있을까요.




오 설마 했는데 있었네요. !! 명이나물 !!!





혹시나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얘기를 드리면, 명이나물과 소고기의 조합거의 식탁 위

무적의 투톱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마치 알리와 베르캄프의 레전드시절을 떠올리게 하는

콤피플레이죠





암튼 이녀석의 도움으로 뒤잉어 올린 살치살 + 등심 + 갈비살 + 토시살 들 모두

고급생고기임을 반증하는 육즙을 뽐내며 입 속을 종횡무진 했습니다






불판은 기가막힌 다이밍에 알아서 갈아줍니다.

우리는 그냥 올리고 먹기만을 반복하며

위장을 한계까지 밀어부치면 그만이에요.





그리고 육회주먹밥 !! 이건 배불러도

꼭 먹어봐야 할 이 곳 별미입닌다. 직접 조물딱해서

만들어 먹는 재미와 맛이 식탁의 흥을 돋구어 주었죠.




나머지 이야기는 꼭 직접 경험하고 와야 할 소고기계의 유통혁명

우시장 정육시당 입니다.

이번주말에 가야겠네요.


출처 - 페이스북 대한민국 방방곡곡

Posted by 선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07.19 19: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제가 연어를 좋아해서 또 먹으러 갔네요 .

저번에는 강남에 있는 연어상회를 갔엇는데

 

이번에는 부천에 있는 연어상회에 갔어요.

 

또한번 배터지도록 먹겠다고 다짐을 하고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거침없이 들어갔어요.

예전보다는 인기가 떠어졌는데 저녁시간에 갔었는데도

웨이팅 없이 바로 들어갔어요. 처음생길때만 해도

이시간에가면 들어가지도 못했는데 이제는 아무때나

가도 될것 같아요. ㅎㅎㅎㅎㅎㅎ

연어를 무한리필로 먹을생각 하니 벌써부터 기분이 좋아지네요 ^^

언능 먹고싶다~ 냐미냐미 !! 

 

 

 

                             16/01/27 - [맛집/서울] - 강남맛집 연어상회 에 다녀왔어요. 연어가 정말 무한리필 이라니 ^^

 

 

 

 

 

 

 

두둥!!!! 이건머지!!!!

새로운 세트 메뉴가 생겼어요.

안온사이에 이런 메뉴가 생겼다니...언제생긴거니

연어 + 육회 ?!!!!!  선블리가 둘다 좋아하는거잖아!!!

묻지도 않고 따지지도 않고 바로 오늘은 너로 정했다.

 1인 만육천구백원 

그냥 연어 무한이랑은 2천원 정도 차이 당연히 육회까지 먹을수 잇는걸

시켜야 먼가 이득인것 같다는 생각까지 들게 했어요.

바로 주문 고고 !!!

연어,육회 세트 2인으로 주문했어요.

 

 

 

 

 

테이블마다 놓여져있는 기본세팅들이에요.

초장이랑 간장 이랑 접시 이런거 다있어서 편하긴하네요 ^^ ㅎㅎㅎ

 

 

 

 

세트 를 주문했더니 기본으로 나오는 샐러드

저희는 메인메뉴를 많이 먹기위해 한입씩만 먹었어요. ㅎㅎㅎㅎ

맛은 그냥그랫던 것같아요. 여기까지와서 저희들을 먹을수가 없겠구나..

나는 먹어야할 음식들이 따로 있거든..미안해 ㅎㅎㅎㅎ

 

 

 

 

부추천

 

이건도 달라고 하면 계속 주는데 역시나 저는 한두입 먹고 먹지 않았어요.

맛은 맛있어요 !! 전이 잘부쳐 진것 같았어요. 바삭하고 간장에 찍어먹어니

제입맛에는 맛았어요 ~ ㅎㅎㅎ

 

 

 

 

노릇노릇 잘익었네요 ㅎㅎㅎ

 

 

 

 

기본으로 나오는 미역국

저는 한입도 먹지 않았어요.

그냥..먹기가 싫었어요 ㅠㅠ

땡기지 않아서그만... ㅎㅎㅎㅎ

 

 

 

 

 

주문한 음식이 모두 나왔어요. !!!

나온음식들이 많은데 엄청 금방금방 나왔어요.

주문하고 별로 되지도 않았는데 바로 나오더라구요.

기다리지 않아서 좋네요 ^^

정말 푸짐하네요.보기만해도 배불러 보였어요 ㅎㅎㅎ

 

 

 

캬~~이게 바로 생연어 인가

싱싱해보이고 맛깔나게도 생겼어요.

너를 얼마나 기다려 왔던가

다 먹을테야 !!! 하나도 남김없이 리필을 계속해가며 !!

 

 

 

 

 

연어를 저는 위에 있는 소스보다 간장에 찍어 먹었어요.

저소스에 찍어먹으니 좀 느끼하더라구요.

그래서 저는 간장에 찍어먹는게 더 맛있었어요.

역시나 먹는순간 입안에서 사르르 녹네요.

이맛이지 이맛이야

 

 

 

 

이건 육회비빔밥 해먹으라고 나온 밥이에요.

세트메뉴에 포함이 된거에요 !!!

 

 

 

 

제가또 좋아하는 육회 !!!

먹은지 별로 안됫는데 또 먹고 싶었어요.

육회에 매콤한 고추를 잘게썰어서 넣고 배를 잘게 썰어서 넣고

참기름과 깨 그리고 위에 노른자를 올린 것 같아요.

슥슥 비벼서 먹었는데 입안에서 참기름의 고소함과

배의 달달함이 섞이면서 끝에는 고추의 약간 매운맛이 곁들어져서

느끼하지않고 많있었어요. 언제먹어도 맛있네요 .

 

 

 

 

 

아까위에 있는 밥에다가 육회를 넣고 초장을 뿌려서 비비며

이렇게 육회비빔밥이 되요. 정말 간단하조 ㅎㅎㅎㅎ

저희는 역시나 밥은 배가 금방 부르기 때문에 조금만 먹었어요.

 

 

 

 

연어를 리필한 사진이에요.

리필을해서 받았는데 처음 나왔을때랑은 다르게 연어들이 두껍게 썰어져서 나왔어요.

그래도 먹었을때 식감도 있고 개인적으로 저는 두껍게 나온게 맛있더라구요.

 

 

 

 

저희는 연어와 육회만 집중적으로 먹을려고 첨부터 다른 음식들은

잘안먹었는데도 불구하고 리필을 많이 하지 못했어요.

금방배가 부르더라구요.. 위에 줄어든건가요 ㅜㅜㅜ

왜 이것 밖에 먹 지못했는지 제가 한심스러웠어요...

안그래도 계속 먹으니 느낌함이 없지 않아 있어서 더 오래 못먹는감도 있는것 같아요.

다먹고 나왔을떄는 진짜 당분간은 안먹어도 되겠어라고 생각했는데 다시보니

또 먹고 싶어지네요  ㅎㅎㅎㅎㅎ

 

 

 

 

 

이글이 공감가신다면 아래에 있는 하트 (♥)버튼을

꾸~욱 눌러주세요. 저에게 큰힘이 된답니당 ^^

 

 

Posted by 선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콩서니 2016.03.04 1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저도 갔었는데!! 공감버튼이 없네용..어디로간거죠???!
    댓글 확인버튼도 없고..ㅋㅋ감으로 찾아서 눌러야해요

  2. BlogIcon 감성주부 2016.03.05 05: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어 좋아하는데 무한리필이라 정말 곳인데요.^^배고파지네요.

  3. BlogIcon 까칠양파 2016.03.06 1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워낙에 연어가 기름진 생선이라서, 생각보다 많이 못 먹게 되는 거 같아요.
    저도 연어만 집중공략해야지 하는데, 늘 예상보다 성적이 저조하더군요.ㅎㅎ

    • BlogIcon 선블리 2016.03.06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아여... 연어를 항상 많이 못먹게 되더라구오 ㅠㅠ저만 그런게 아니였군요!!많이 먹어야지 생각은 항상하는데 ..흑흑 담에는 더많이 먹겠다는 다짐을 또해봅니다 ㅎㅎ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