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량리 맛집



청량리에 사시는 분들은 이미 알만한 사람은 다들 알고 있다는 치킨 맛집

청량리 통닭 골목 에있는  동경통닭

그렇게 맛있다고 친구가 극찬하던 동경치킨 먹으로 고고

청량리역 건너편에 시장골목이 있습니다.





청량리통닭골목위치


청량리 동경통닭

그것이 알고싶다.







사건의 전말은 여느때처럼 청량리에서

일은 마친 뒤, 치킨과 농짓거리를 나구고 싶어

친구 한 명을 꾀어낸 데부터

사직되었다.






문제는 매번 똑같은 맛의

청량리역 근방 프랜차이즈 치킨집들에

권태로운을 느끼기 시작한데 있었다.





그렇게 답답한 마음으로 경동시장을 정처없이

배회하다. 우연찮게 이 곳에 발을 들이게 된 것은,

지금 생각하면 등골 서늘한 놀라운 이야기임이

분명하다.





시장통닭집 하나가 사람 둘을 미치게 할 거란

예상은 전혀할 수 없었기 때문이다.

그 곳의 이름, 동경통닭 이다.





메뉴판 인증만큼

식당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것도 없다.

고민할 것 없이 14000원짜리 양념반후라이드반을 사장님 내외분께 부탁드렸다.


메뉴 종류 가격

청량리 통닭 가격


후라이드 - 소 10000원

             - 중 12000원

양념치킨 - 소 12000원

            - 중 14000원

닭똥집 - 6000원

닭도리탕 - 소 15000원

            - 대 20000원

백숙 - 소 15000원

       - 대 20000원


주류




아저씨께서 대단치 않아보이는

무와 동치미, 간장을 기본찬으로 내주시며

우린 생닭써서 아주 맛이좋아 ~ 라고

자랑을 늘어놓으셨다.






그때였다. 그말을 흘려들으며 무심코 한 점

집어먹은 동치미 맛에 흠칫했을 때,

친구는 이미 놀라 할 말을 잃은 얼굴이었다.

시큼함과 밍밍함의 줄타기가 놀랍도록

절묘했기 때문이다.




텅량리 통닭 간장소스


곧바로 이 간장에 집중하게 된 것은

자연스러운 귀결이었다.

때마침, 사장님이 성급히

간장을 향해 달려드는 우리 사이로

후라이드를 찔러 넣어주셨다.






하지만 주문과 다르게 후라이드만

나온 것이 불쾌해진 우리는,

버릇없이 따지듯 물었다.

저희 반반시켰는데요 사장님???





어 곧 나올꺼야 ~

잠깐의 틈도 없이,

우리가 던진 멍창한 부메랑을

되맞았다.





절반에 불과한 후라이드 양이

실로 대단했다. 사장님께 대한 참회로

냉큼 간장소스에 한 점 찍어 먹어보았다.

레알 이건 진짜 꿀맛이다. !!!





통닭에 솜사탕을 섞은 스냥,

다리살, 가슴 퍽살, 부위를 불문하고

입에서 녹아 내렸다.





놀람 틈도 없이, 양념반이 치고 들어왔다.

사장님의 기척은 잘느껴지지 않는 편이었다.

후라이드가 꿀맛이라며느 양념은 거기에

핵을 버무린 듯 진짜 핵꿀맛이라 하겠다.





아무튼 비상식적은 두맛에

무서운 속도로 뼈통을 채우써다.

식탐에 시야가 흐려진 탓으로, 치킨 사이에

숨어있던 고구마튀김을 뒤늦게 발견한 것도

우수운 일화라 하겠다.






결정타로 양념 속 닭똥집 서프라이즈에

두손두발 다 들었다. 우리들이 촌놈들처럼

연신논랄때마다, 사장님 내외 본은

깊이를 헤어릴 수 없는 옅은 미소만

지어보이실 뿐이었다.





이 분들, 특히 입구에서 가녀린 체구로

묵묵히 닭만 튀기고 계신 아주머니의

이력이 궁금할 따름이었다.




수줍어서 여쭤보진 못했다.

이미 그 분은 동경의 대상이었다.

그렇게 아쉬움과 맛에 놀란 얼떨떨함을

남겨둔채 그 곳을 나섰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동대문구 청량리동 778 청량리전통시장 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선블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운동하는직장인 에이티포 2016.07.24 20: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